최종편집일 : 2022-05-26

경북도, 제20대 대통령선거 선거인수 227만479명 확정

기사입력 22-02-27 10:30 | 최종수정 22-02-27 10:30

본문

794168_1069515_2748.jpg

 

경북도는 내달 9일 실시하는 '제20대 대통령 선거'의 경북 지역 선거인 수가 확정일 기준(2월 25일) 227만479명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제19대 대통령선거(2017.5.9.)의 선거인수 224만9984명보다 2만495명(0.9%)이 늘어난 수이다.이중 남성은 111만8229명(49.3%), 여성은 113만2250명(49.9%)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1만4021명이 더 많았다. 


연령별로는 18~19세 4만6260명(2%), 20대 27만3290명(12%), 30대 27만5826명(12.1%), 40대 37만5802명(16.6%), 50대 45만2560명(19.9%)이며, 60대 43만5395명(19.2%), 70대 이상은 41만1427명(18.1%)이다. 지역별로는 시단위는 포항 42만9374명(18.9%), 구미 33만8661명(14.9%), 경산 23만679명(9.7%), 경주 22만350명(9.7%) 순으로 많았으며, 군단위는 칠곡이 9만6089명(4.2%)으로 가장 많았다. 


울릉 8137명(0.4%)을 제외하고는 영양 1만4908명(0.7%)으로 선거인 수가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지난달 14일 먼저 확정된 도내 거소투표 신고인 수는 7329명, 선상투표 신고인수는 121명이다. 


한편, 이번 선거인명부는 명부작성(2월9~13일)과 명부열람 및 이의신청(2월14~16일), 명부누락자 구제기간(2월17~24일)을 거쳐 25일 최종 확정됐다.


확정된 선거인명부 열람은 26일부터 내달 9일까지 시군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선거인명부, 등재번호, 투표소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