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0-07-07

상주준법지원센터, 전자감독 관계기관 협의회 개최

기사입력 20-05-28 17:02 | 최종수정 20-05-28 17:02

본문

보호관찰소.jpg

 
법무부 상주준법지원센터(소장 정남준)는 보호관찰소와 경찰서 간 올 상반기 전자감독 관계기관 협의회를 열고 전자장치 훼손 대응 합동 모의훈련 실시 등에 대해 논의했다.
 
회의는 28일 오후 준법지원센터 3층 회의실에서 관내 3개 경찰서(상주, 문경, 예천) 전자감독 전담 경찰관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전자장치 훼손 후 소재 불명자에 대한 신속한 검거,  의무 및 준수사항 위반자에 대한 신속한 수사 개시, 관내 전자감독 대상자 신상 및 특이동향 정보 공유, 전자장치 훼손 대응 합동 모의훈련 실시, 실무자 핫라인 현행화 등에 대해 논의했다.
 
정남준 소장은 "전자감독 대상자 재범방지와 소재 불명자의 신속한 검거를 위해 보호관찰소와 경찰서 간 협조체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참고로 '전자감독 관계기관 협의회'는 전자감독 대상자 관리감독 강화를 위해 보호관찰소와 경찰서 간 전자감독 실무자로 구성된 협의기구로 2014년부터 매년 2회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