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0-07-07

소설가 하용준 장편소설 '정기룡-제1권 등불이 흐르는 강' 출간

기사입력 20-04-14 07:57 | 최종수정 20-04-14 07:57

본문

fafd7b4598771f8ce7e2e77739378de2_1586818612_9542.jpg 


하용준의 장편소설 정기룡-제1권 등불이 흐르는 강'이 나왔다.


경북 상주 지역의 인물, 역사, 배경 등을 소재로 쓴 장편소설로 모두 5권으로 출간할 예정이다.


현재 상주에 거주하며 집필 중이다.


소설 '정기룡(전 5권)'은 정기룡 장군의 행적을 샅샅이 추적 발굴해 200자 원고지 6000여 장 분량으로 치밀하게 그려낸다.


정기룡 장군은 30대 초반의 나이로 임진왜란 때 수많은 공을 세운 장수다.


그는 임진왜란 때 육지의 명장으로 크고 작은 60여 차례 전투에서 단 한 번도 패한 적이 없어서 상승장군(常勝將軍, 싸움에서 늘 이기는 장수)의 별칭을 얻기도 했다.


그는 전란 중에 명 황제로부터 명군을 지휘하는 총관의 벼슬을 받은 유일한 조선 장수였다.


그럼에도 그의 공적이 제대로 알려지지 않은 이유는 그의 출신이 미천했고, 당시 권력의 중심축에서 벗어나 있었기 때문이다.


한편 하용준 작가는 제1회 문창문학상을 수상했으며, 장편소설 '유기(留記)'를 비롯해 다수의 장.단편소설, 시 동화 등을 발표했다.


장편소설 '고래소년 울치'는 2013년 문화관광부 최우수 도서와 2013년 올해의 청소년 도서에 동시 선정됐다.


시집 '멸(滅)'은 2015년 세종도서 문학나눔에 선정됐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