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1-04-11

상주지역자활센터 내 '카페테리아' 준공식

상주중앙로타리클럽 공사 무상 지원...저소득층 고용에 기여

기사입력 21-03-31 16:35 | 최종수정 21-03-31 16:35

본문

AF7I3679.JPG


경북 상주 지역자활센터 내에 있는 카페테리아가 31일 준공식을 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상주중앙로타리클럽은 카페테리아 공사를 무상으로 지원해왔다.
 
특히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를 제공하고 바리스타 교육을 통한 창업을 연계 추진해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저소득층의 고용과 복지서비스 확충에 기여해오고 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초아의 봉사를 실천하는 상주중앙로타리안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자활사업을 통해 근로 능력 있는 저소득층이 스스로 자활할 수 있도록 자활 능력을 배양하고, 기능 습득 및 근로 기회를 제공해서 탈빈곤과  빈곤 예방 지원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상주중앙로타리클럽'은 2007년 창립한 이후 현재까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주거환경개선사업, 장학금전달, 해외봉사활동 등의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