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1-04-11

상주시, 시내버스 4개 노선 신설

공공형버스 3대 도입해 이안.모동면 등 오지 노선에 투입

기사입력 21-04-01 16:10 | 최종수정 21-04-01 16:10

본문

교통에너지과 시내버스 노선개편 (2).JPG

 
경북  상주시가 이안면 모동면 등에 노선을 신설하는 등 시내버스 노선을 개편해 1일 운영에 들어갔다.
 
상주시는 이번 개편에서 신설 4개, 연장 5개, 증회 2개 등 11개 노선을 편입해 69개 노선으로 확대했다. 그동안 상주여객은 시내버스 44대를 58개 노선에 운영했다.
 
신설된 노선은 모동면∼보덕암∼오도리∼정양∼신흥, 모서면∼선유동∼한가뫼∼금잔, 이안면∼이안2리∼가장∼이안1리∼소암∼함창, 상주종합버스터미널∼모동∼모서∼화동∼화령∼예의∼황령∼성주봉(한방사우나) 등이다.
 
또 지금까지 시내버스가 운행되지 않던 사벌국면의 자전거마을, 청리면 가천2리, 낙동면 분황리, 화북면 용유2리까지 연장 운행한다.
 
신설 노선에는 공공형버스 3대가 투입됐다.
 
시는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이동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국비 10억원을 확보해 25인승 버스 3대를 구입했다.
 
한편, 시는 이날 오후 강영석 상주시장과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이 참석한 가운데 청리면 가천2리에서 시내버스 연장노선 개통식을 했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