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19-12-16

상주출신 김영선 도의원 "공공산후조리원 설치·운영 지원 근거 마련돼..."

저출산대책 및 출산장려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본회의 통과

기사입력 19-06-24 15:07 | 최종수정 19-06-24 15:07

본문

f8e69ce1cc1559a2b806ba33faf6b56e_1561356421_5265.jpg 


김영선 경북도의회  저출산.고령화대책특별위원회 위원장(비례, 더불어민주당. 상주)이 발의한 '경상북도 저출산대책 및 출산장려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번 조례 개정은 지난 3월에 열린 도의회 저출산.고령화대책특별위원회 정책세미나에서 모아진 의견을 경상북도의 저출생 정책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제안됐다.


주요 내용은 도내 공공산후조리원의 설치.운영에 필요한 예산 지원 근거 마련과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관리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공공산후조리원에 대한 지원 계획을 수립.시행하는 게 골자다.


 김영선 의원은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한 출산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의 출산 인프라를 확충하기 위해 이번 개정안을 발의하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본 조례 개정을 통해 아이 낳기 좋은 경북도를 만들고 저출생 문제 극복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

경북교육청/경북도의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