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1-04-17

코로나19 확진 강사 수업들은 상주시 상주중학교 학생 등 30명 '음성'

수강 학생 25명 전원 2주간 자가격리 조치

기사입력 20-10-18 17:01 | 최종수정 20-10-18 17:01

본문

223.jpg

 
코로나19에 확진된 강사(김포시 확진자 152번)로부터 강의를 들었던 경북 상주시 상주중학교 학생과 교사 등 30명이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
 
상주시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상주중학교에서 1학년 학생 25명이 경기도 김포시에 거주하는 강사 A씨로부터 가상현실(VR)체험교육 강의를 들었다.
 
이후 A씨는 발열 증상으로 김포시에서 검사를 받았고, 코로나19 양성으로 나타났다.
 
상주시는 강의를 듣거나 강사와 접촉한 학생 27명과 교사 3명 등 30명을 대상으로 검사에 나섰다. 그 결과 18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시는 학교의 특수성을 고려해 강의를 들은 학생 25명 전원을 14일간 자가격리하도록 조치했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