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2-05-26

문경시의회 , 상주시에 공설 추모공원 반대 성명서 전달

함창읍 나한리 산12-7외 12필지 8만㎡ 이상 부지에 2만2000기 규모

기사입력 21-12-28 00:07 | 최종수정 21-12-28 00:07

본문

김창기.jpg

 

경북 문경시의회는 27일 상주시의회와 상주시청을 방문해 상주시에서 추진 중인 공설 추모공원 조성 계획에 대한 반대 성명서를 전달했다.


문경시의회는 "상주시가 함창읍 나한리 산12-7외 12필지 8만㎡ 이상 부지에 2만2000기 규모의 공설 추모공원 조성사업을 추진하면서 문경시와 사전 협의가 전혀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업 대상지가 문경시 인구의 60%가 거주하는 시내 지역에서 불과 500m 떨어진 문경시 초입에 위치해 있어 문경시민에게 직접적인 피해가 예상돼 상주시 추모공원 조성사업에 대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반대의사를 밝혔다.


김창기 문경시의장은 "문경시의회 의원 모두는 문경시의 지역발전을 저해하고 시민들의 쾌적한 삶의 질을 떨어뜨리며 문화·관광·체육도시로서의 위상을 짓밟는 상주시 공설 추모공원 조성사업 계획에 대해 즉각적인 전면 재검토를 요구한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