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 2023-02-01

오세훈 서울시장, 경북 상주시에 고향사랑기부 참여

기사입력 23-01-18 23:34 | 최종수정 23-01-18 23:34

본문

ㅇ세훈.jpg

 

서울시와 경북도는 18일 상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서울특별시-경북도 교류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광‧문화교류, 고향사랑 기부제 홍보 강화 등 4개 분야의 업무 협력에 손을 잡았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고향사랑 기부제 활성화를 위해 오세훈 서울시장이 외가가 있는 상주에 상주사랑 고향 기부금을 전달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자신의 주소지가 아닌 전국 지자체에 연간 최대 500만원까지 기부하면, 기부금의 30% 이내에서 답례품으로 돌려받는 제도다.


10만원 이하의 기부금은 전액 세액 공제되며, 초과분에 대해서는 16.5%를 세액 공제받는다.


고향사랑 기부제 참여는 가까운 농협은행(지역농협 포함)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이나 휴대폰으로 ‘고향사랑e음’을 검색하면 제공되는 사이트에서 본인 등록, 기부금 납부, 답례품 선택을 통하여 참여할 수 있다.

최고관리자 기자
<저작권자 © 뉴스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영상뉴스